본문 바로가기

6

주왕산 주왕의 전설이 살아 숨 쉬는 주왕산 주왕산의 전설 주왕산은 가는 곳마다 전설이 살아 숨 쉬는 산이다. 주왕산의 이름은 원래 산자락이 돌 병풍을 두른 것 같다 하여 석병산이었다가 피난민이나 선사들이 자주 찾아들어 대둔산이라고도 했으며, 뛰어난 절경 때문에 소금강이라고도 불렸다. 중국 진나라 때 벼슬을 지냈던 주의의 9대손 주도는 자신을 후주 천황이라 칭하며 나라를 일으켜 당나라 수도 장안으로 쳐들어갔으나 대패하고 말았다, 이후 주왕은 병사들과 함께 요동으로 쫓겨 갔다가 다시 신라 땅으로 도망 와 산세가 험한 이곳 주왕산에 은거했다. 이를 알게 된 당나라 덕종이 신라에 주왕 일파의 토벌을 요청하자 신라 소성왕은 마일 성 장군의 5형제에 주왕을 공격하라고 명했다. 결국 이 싸움에서 애절하게 생을 마감한 주왕은.. 2023. 9. 13.
설악산은 인간의 애정이 필요하다. 설악산은 어떤 산인가. 봄이면 진달래와 철쭉이 만발하고, 여름이면 신록의 푸르름 사이로 거대한 바위 봉우리들이 고개를 내민다. 가을이면 노랗고 빨갛게 물든 단풍으로 온 산이 이글이글 불타오르며, 겨울이면 흰 눈에 산 전체가 설국으로 변한다. 계절마다 옷을 바꿔가며 색다른 경치를 보여줘 천의 얼굴을 가진 산이라 불리는 곳이다. 남한에서 한라산과 지리산 다음으로 높은 설악산은 산세가 험준하고 웅장하기로 금강산에 버금가는 남한 제일의 명산이다. 실제로 금강산에 다녀온 사람들은 설악산의 비경이 결코 금강산에 뒤지지 않는다고 말한다. 설악산은 강원도 인제, 고성, 양양, 속초 등 4개의 시와 군에 걸쳐 있다. 정상인 대청봉을 중심으로 계곡과 능선이 방사상으로 뻗어 수려한 경관을 자랑한다. 설악산은 미시령~황철봉~.. 2023. 9. 13.
백두산에 가고 싶은 사람은 읽어보세요. 백두산의 자연 백두산의 날씨 백두산 정상에 올라서면, 영겁의 세월이 만들어 낸 대자연의 위력에 놀라움을 금치 못할 것이다. 그야말로 환상의 나라와 같다. 뾰족한 16개의 산봉우리가 빙 둘러서 마치 장군의 위엄과 기세를 뿜어내는 듯하다. 백두산은 하루가 1년 같은 곳이다. 날씨를 예측하기엔 어려움이 따른다. 백두산은 눈, 구름, 안개, 폭우, 강풍이 상존하는 세계로 1년 중 쾌청한 날은 손에 꼽을 정도로 드물며 일기가 하루에도 수십차례 급변하고 구름과 안개가 가득한 날이 많아 백두산과 천지의 전경을 온전히 구경하기가 쉽지 않다. 백두산꼭대기와 천지 일대는 9월부터 다음 해 6월까지 겨울이 계속된다. 봄이 되면 곧 여름, 가을로 이어지고, 한여름 기온이 20ºC를 넘지 않는다. 1월 평균기온은 -23˚ C(.. 2023. 9. 11.
정읍 내장산, 조선왕조실록을 지킨 이야기. 1. 정읍 내장산 가을 단풍으로 유명한 내장산은 호남 5대 명산의 하나이다. 전국 8경의 하나이고 또한 「호남의 금강산」으로 불리는 곳이다. 금선폭포, 도덕폭포 등 머리뼈의 폭포와 금선계곡, 원적계곡, 신선봉, 서래봉, 불출 봉, 연지봉, 망해봉, 까치봉, 여자 봉, 장군봉, 월 영봉 등 아홉개의 우람한 봉우리로 이루어졌고 굴거리나무, 비자나무 등 희귀식물이 자생하고 있다. 1971년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었고, 봄의 신록, 여름의 녹음, 가을의 단풍, 겨울의 설경이 아름다워 사시사철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으며 특히 단풍이 절경을 이루는 가을에는 많은 관광객이 몰리고 있다. 최고봉인 신선봉(763m)을 주봉으로 서래봉, 연지봉, 연장 봉, 장군봉 등이 내장사를 병풍처럼 둘러싸고 있으며 내장사, 원적암, .. 2023. 9. 10.